본문 바로가기

도전

[금연13일차] 어느덧 2주차가 가까워 진다는.~~ 뿌듯함 어느덧 금연을 시작하겠다고 마음먹은것도 2주라는 시간이 가까워 진다. 처음 시작할때 만큼의 금단증상에 대한 두려움(?)은 사라진듯 하다. 금단증상이 심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듣고 인터넷을 통해 접하면서 금연에 대한 두려움이 있었던게 사실이다. 그러나 보조제 덕인지 확실히 알 수는 없지만 그렇게 심각하다 싶을 정도는 아니었던 것으로 지난 약2주간의 금연실천을 되돌아 보고 싶다. 하루 60개피의 흡연량의 골초가 비록 조제의 도움을 받고 있기는 하지만 담배와 멀리 한다는 것이 뭐랄까 조금은 엉뚱하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담배를 피우고 싶다는 생각 참 많이 하게 되지만 그때마다 물도 마시고 금연껌을 몇번 씹다 뱉어 놓으면 금방 사라지곤 한다. 평소보다 먹는양과 횟수가 늘어난것 같은데 이때문인지 요몇일간 속이 부대.. 더보기
[금연6일차] 오늘도 깔끔하게 마무리 아자아자!!! [금연6일차] - 오늘도 큰 탈없이 6일차의 마무리를 하고 있다. 여러차례의 피우고픈 욕구가 있었지만 금연파이프와 금연껌의 도움을 받아본다. 아참... 금단증상으로의 금연포기가 있을까봐 보건소에서 받아온 패치는 아침마다 왼쪽팔 오른쪽팔 번갈아가며 아침에 붙여주고 지낸다. 금연껌은 담배를 피우고 싶을때마다 껌을 뜯어서 씹다보면 너무 빨리 없어질 것 같아서 어렷을적 벽에 붙여 두었던 껌을 다시 씹는 기분으로 이쁘게 뱉어 두었다가 다시 씹는다. 보건소에서 받은 금연껌 15개 이걸로 일주일을 지내야 한다. 남들은 금단증상으로 신경질이 나고 등등의 이야기를 하는데 아직까지는 그런 금단증상의 경험을 해보질 못했다. 그냥 워낙 오랫동안 피워왔던 터라 버릇처럼 피우려 하는 그런증상만 보이고 있다. (이것도 금단증상인가.. 더보기
금연4일차 지난 3월 17일에 금연 도전을 한다고 포스팅을 했었다. 그런데 금일(3월29일) 날짜에 금연 4일차라.. 워낙 많이 피웠던 덕에 (일60개피이상) 하루 20개피 미만으로 줄이기 시작... 첫2일 정도는 하루 한갑으로 버티고 3일째 됬는데 담배한개피 빼어물고는 시간계산하고 있는 내 자신이 한심스러워 진다. 그래서 아예 피우지 말자.. 하고 2일정도 안피운듯... 그런데 그런데 맘상하는 일이 있어 나도 모르게 내 입에는 담배한개피가 물려 연기를 뿜고... 그래도 20개피 이상은 안피웠다고 스스로를 위안삼아 본다. 3월 26일 다시 마음 먹었다... 완전히 피우지 말자..~~~ 오늘로 4일차 접어 드는것 같다. 아무런 내용이 없어도 시간날때마다 금연일기를 쓰려 블로그 일상생활 부분에 "금연일기" 라는 카테고.. 더보기
티스토리 Blog 희한한 녀석일세... 그동안은 개인홈페이지(http://zzangku.com)와 네이버 블로그만을 운영해 왔다.. 아니 운영이란 말보다는 만들어 놓고 방치했다는 표현이 맞는듯하다... 운영중인 홈페이지에 한두번의 서버옮김으로 인한 문제가 발생하기 시작하여 어떻게 할까 하다 급 리뉴얼을 결정하고 제로보드 XE 버젼으로 업한후 리뉴얼을 한다.. 나는 분명 홈페이지 제작이이라는 부분에는 문외한이다.. 사실 이전에 운영하던 홈페이지역시 내가 만든것은 아니었다. SLRCLUB.Com 에서 활동하시는 "해치"님께서 이쁘게 만들어 주셨는데 관리소홀로 인하여. ㅋㅋ 멋진홈을 무료로 만들어 주셨던 "해치"님께 이렇게라도 자주 감사의 표현을.... 홈페이지 리뉴얼을 하면서 우연히 티스토리에 대해 알게되었다.. 설치형 블로그?? 무슨 말인지 모.. 더보기